무제 문서
   
 




::   김시재 
::   땡이의 딸꾹질..
언제부턴가 땡이의 이상한 움직임이 느껴졌지.
상당한 시간동안 너무 규칙적으로 툭 툭 툭..
혹시 땡이가 어디가 안 좋은건 아닐까..
도대체 왜 이렇게 움직이는 걸까..
너무 걱정이 됐었어.
근데 어젯밤 자다가 또 땡이의 규칙적인 움직임에 놀라서 깼는데..
그제서야 알았다.
땡이가 딸꾹질 하는구나..^^
전에 다빛이네 홈피에서 숙모가 '다빛이는 딸꾹질쟁이'라고 글을 써서 뱃속에 아기가 딸꾹질을 하는지 어떻게 아냐구 물어봤더니 막달이 되면 느껴진다고 한 말이 생각 나더라구.
에구.. 우리 땡이 딸꾹질 하면 힘들지..
엄마는 한번 딸꾹질을 시작하면 하루종일 해서 딸꾹질하는거 넘 힘들어하는데..
땡이가 뱃속에 있으니 물도 못주고.. 등도 두드려주지 못해서 안타깝다.
나중에 나오면 엄마가 잘 챙겨줄께.
사랑한다~*

보람
:: 걱정하지마...숨쉬기 연습하는거야 ^^ 삭제
김시재 :: 아하~ 역시 선배가 있다는 건 좋다. 오빠..
숨쉬기 연습을 하는구나..^^
다빛이가 날로 예뻐지더라.
다빛이도 빨리 보구 싶당.
 


190  마지막 초음파 동영상 [1]
김시재
2003/06/25 282
189  땡아  2003/06/25 267
188  오늘은 땡이 보러 병원가는 날!! 
김시재
2003/06/25 270
187  땡아.. 
김시재
2003/06/24 258
186  어젠  2003/06/24 284
185  요즘들어  2003/06/23 267
184  합동.. ^^ 
김시재
2003/06/20 262
183  땡아  2003/06/20 286
182  아빠의 얼음주머니.. [3]
김시재
2003/06/19 322
181  모처럼  2003/06/19 286
 땡이의 딸꾹질.. [2]
김시재
2003/06/18 346
179  안녕 ^^  2003/06/18 281
[1][2][3] 4 [5][6][7][8][9][10]..[19] [next]
 
Copyright 1999-2024 Zeroboard / skin by AMICK